0
 3215   230   228
  View Articles

Name  
   이다 (2002-03-25 05:16:53, Hit : 45794, Vote : 1410)
Subject  
   이 다이어리가 없으면 지금의 이다는 없다


다이어리 샀다!
내가 정말 기다리던 꿈의 다이어리!
그야말로 운명적인 만남..




오늘 하루종일 다이어리만 들여다 봤다..
진정한 손맛을 다시 깨닳게 해준..
내 다이어리에게 감사를..흑
그리고 하나님..이 다이어리를 주셔서 감사해요
내일 가서 하나 더 살까..
두 번 다시 이 다이어리 외엔
그 어떤 다이어리도 쓰지 못할 것 같아!!



오늘 알바하면서 계속 이 짓만 했다



고3이후로 처음 만지는 다이어리!



너에게 내 영혼을 맡기리라!!

2001/08/14

Prev
   알바하던 서점 앞 풍경

이다
Next
   말복을 앞두고

이다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Zety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