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3302   236   8
  View Articles

Name  
   이다 (2007-03-05 22:48:28, Hit : 15543, Vote : 1269)
File #1  
   DSC05230.jpg (203.75 KB)   Download : 25
Subject  
   끝나지 않는 허접질



맨날 질질 짜든
못한다고 울고불고하든
땡전 한푼 못벌든간에.

계속 그림 그릴 겁니다.


그러니까 앞으로도 계속
나의 그림을 보러 와주세요.



부탁합니다.

Prev
   2001년 그리고 2007년

이다
Next
   흐르는 얼굴

이다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Zetyx